CJ Now

CJ CGV, K콘텐츠 활성화 위해 KBS와 업무 협약

공유하기

케이 콘텐츠 활성화 및 발전을 위한 적략적 제휴 엠오유 협약식 씨제이 씨지브이

▶ CJ CGV 심준범 국내사업본부장(왼쪽)과 KBS 이건준 드라마센터장(오른쪽)이 업무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CJ CGV – KBS, K콘텐츠 활성화 및 발전을 위한 협력체계 구축

CJ CGV가 한국방송공사(이하 ‘KBS’)와 손잡고 K콘텐츠 발전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모색한다.

CJ CGV는 KBS와 K콘텐츠 활성화 및 발전을 위한 전략적 업무 협약(MOU)을 28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KBS 별관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에는 KBS 이건준 드라마센터장과 CJ CGV 심준범 국내사업본부장을 비롯한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KBS TV시네마 ‘귀못’, ‘유포자들’ 극장 상영을 시작으로 다양한 협력 예정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KBS가 IP(지식재산권)를 보유한 다양한 콘텐츠를 극장에 상영하는 등 상호 협력을 통해 문화 콘텐츠 산업 발전을 위한 방안을 모색하기로 뜻을 같이 했다. 이에 따라 먼저, KBS에서 TV 시네마로 제작한 2편의 영화를 CGV에서 독점으로 개봉하고, CGV는 마케팅과 극장 상영 전반을 지원해 상호 협력할 방침이다. K정통 호러를 표방한 ‘귀못’은 10월에, 범죄 스릴러 ‘유포자들’은 11월에 CGV에서 상영될 예정이다.

KBS 이건준 드라마센터장은 “이 지난해 2021년 멀티플랫폼(극장-OTT-TV) 전략을 시도한 최초의 영화 프로젝트 TV시네마를 CGV를 통해 추진한 바 있다”며 “올해는 CGV와 전략적인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TV시네마 2편의 CGV 단독 상영을 시작으로 양사가 더욱 적극적으로 K콘텐츠 발전에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CJ CGV 심준범 국내사업본부장은 “KBS와의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극장에서 선보일 수 있는 콘텐츠가 더욱 풍성해질 것”이라며 “영화뿐만 아니라 음악, 다큐멘터리, 드라마 등 KBS의 다양한 콘텐츠를 많은 관객들이 CGV에서 즐길 수 있도록 KBS와 상호 협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CGV는 관객들이 극장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특별하게 즐기고 체험할 수 있도록 새로운 시도를 이어가고 있다. 최근 5만 관객을 돌파하며 의미 있는 흥행을 만들고 있는 ‘시맨틱 에러: 더 무비’를 비롯해 다양한 OTT 콘텐츠를 극장에서 선보이고 있다. 콘서트·뮤지컬·연극 등 음악과 공연을 사랑하는 관객들을 위한 콘텐츠도 꾸준히 개봉하고 있다. 또한, e스포츠 중계와 강연 등 문화 전반에 걸친 다양한 프로그램도 선보여 많은 고객들로부터 사랑받고 있다.

2022.10.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