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CJ NOW | CJ그룹


뉴스

2021 삼성화재 e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이상진 개인전 종합 1위 등극

2021.11.12

2021 삼성화재 e슈퍼레이스 챔피언십, 8일(월) 정규리그 개인전 7, 8라운드 진행

2021 삼성화재 e슈퍼레이스 챔피언십 8라운드, 김동영, 이상진, 이재연(앞에서부터)이 마지막까지 치열한 순위 싸움을 벌이고 있다.

▶ 2021 삼성화재 e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정규리그 개인전이 예정된 8라운드의 일정을 모두 마쳤다.

8일(월) 열린 최종일 경기에서는 7라운드와 8라운드 레이스가 펼쳐지며 정규리그 개인전 종합 우승자를 탄생시켰다. 1라운드에 이어 5라운드 우승으로 존재감을 드러냈던 이상진이 7라운드 3위, 8라운드 4위에 오르며 31점을 추가해 종합 117점으로 개인전 우승의 영광을 차지했다. 최종전 8라운드에서 우승하며, 2승째를 거둔 김동영은 7, 8라운드 합쳐 32점을 추가해 종합 110점으로 6라운드까지 5위였던 순위를 3위까지 끌어올렸고, 6라운드까지 1위를 유지하며 끝까지 선두 자리를 지켜내려 했던 이재연은 7라운드 12위, 8라운드 3위를 기록하며 종합 105점, 3위로 마무리했다.

21시즌 정규리그 개인전 이상진이 종합 우승, 김동영이 2위, 이재연 3위로 마무리

8일(월), 잔드보르트(4.307km)에서 진행된 7라운드 레이스에서 정윤호는 1분34분384로 예선 1위를 차지한 데 이어, 결승 레이스에서도 23분04초687(14랩)를 기록하며 첫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해에 이어 올해 2번째 출전하고 있는 군의관 드라이버 정윤호는 지난 시즌 정규리그 19위, 파이널 10위에 올랐지만 우승을 경험하지 못했다. 정윤호는 “연습 때 상위권 선수들과 랩타임이 크게 차이 나지 않아 해볼 만 하겠다는 생각을 했다. 오늘 생각지도 못한 기회가 와서 끝까지 잘 버텨낸 게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 작년보다 높은 순위로 마무리하고 싶다.”며 팀전을 앞두고 새롭게 각오를 다졌다. 정윤호는 7라운드 우승으로 포인트를 쌓아 6라운드까지 10위였던 순위를 7위로 끌어올렸다.

정윤호에 이어 레드불 링 GP(4.326km)에서 열린 8라운드 최종전 레이스에서는 김동영이 우승과 함께 시즌 2승째를 챙겼다. 예선 2위(1분26초239)로 결승 레이스에 나선 김동영은 앞서 있던 임재혁을 제치고 결승선을 가장 먼저 통과했고, 7, 8라운드 합쳐 32점을 얻으며 종합 110점, 종합 2위로 개인전을 마무리했다. 김동영은 “부족했던 부분들을 보완해서 팀전에서 더 좋은 레이스 펼치도록 노력하겠다.”며 팀전에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15일 드래프트로 팀 합류, 22일부터는 삼성화재 e슈퍼레이스 챔피언십 팀전 본격 스타트

지난 한 달간 치러진 2021 삼성화재 e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정규리그 개인전이 모두 마무리 된 가운데, 올해 새롭게 도입된 팀전에 앞서 오는 15일 ‘팀 드래프트’가 실시된다. 특히, 이번 경기에서는 삼성화재 6000 클래스에서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CJ로지스틱스 레이싱, 그리고 볼가스 모터스포츠가 팀전 합류를 알려왔다. CJ로지스틱스 레이싱은 지난 시즌 e슈퍼레이스 최종 우승자 김규민을 발탁해 서킷 레이스에 데뷔시키며 실제 레이스에 성공적으로 안착하는데 큰 역할을 한 팀이기도 하다. CJ로지스틱스 레이싱팀을 비롯해 현재까지 볼가스 모터스포츠, 퍼플 모터스포트, 엔페라 레이싱, 서한 GP, 원레이싱 등 6개 팀이 공개됐고, 베일에 가려진 나머지 팀들은 15일 열리는 팀 드래프트에서 한꺼번에 밝혀질 예정이다.

2021 삼성화재 e슈퍼레이스 챔피언십 팀 드래프트는 15일에 슈퍼레이스 유튜브, 페이스북, e슈퍼레이스 틱톡, 트위치 채널과 포털사이트 네이버를 통해 생중계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