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CJ NOW | CJ그룹


뉴스

CJ나눔재단, 전국 공부방 아이들 위한 ‘문화·식품 나눔’ 펼쳐

2021.09.10

CJ나눔재단(이사장 이재현)은 나눔 플랫폼 ‘CJ도너스캠프’를 통해 전국 1,300개 공부방 3만여 명 아동에게 4억원 상당의 문화 및 식품 나눔을 진행했다.

공부방 아이들이 CJ나눔재단 온택트 문화놀이 프로그램을 통해 음악 콘텐츠 감상 및 악기 연습을 하고 있다.

▶ 공부방 아이들이 CJ나눔재단 온택트 문화놀이 프로그램을 통해 음악 콘텐츠 감상 및 악기 연습을 하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비대면 상황에 맞춰 공부방 아이들이 실내에서 문화 체험을 하면서 행복한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하자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문화 나눔은 온라인 콘텐츠 기반의 ‘온택트 문화놀이 프로그램’이고, 식품 나눔은 먹거리와 명절음식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온택트 문화놀이’를 통해 아이들은 영화와 음악 등 문화 콘텐츠를 감상한 뒤 카드게임과 토의를 하며 작품을 재해석하고 감상하는 시간을 갖는다. 아동들의 즐거운 문화 체험 및 창의·인성 발달을 돕기 위해 1억 5,000만원 예산을 들여 준비했다. 8월부터 시작해 9월 말까지 10회에 걸쳐 전국 150개 공부방 3,800명 아동에게 지원된다.

또한 먹거리 등 식품 나눔을 통해 아이들의 건강과 입맛도 챙긴다. 방학 시작에 맞춰 공부방 1,000곳(25,000명 아동)에 원하는 먹거리를 구입할 수 있는 CJ더마켓 기프트카드 20만원권을 전달했다. 9월에는 추석을 맞아 공부방 100개 기관(2,500명 아동)을 선정해 CJ더마켓 기프트카드 35만원권을 지원한다. 아이들이 명절음식 선물을 집에 가져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CJ나눔재단 관계자는 “이번 문화 및 식품 나눔 프로그램이 아이들에게 잠시나마 즐겁고 신나는 시간으로 기억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공부방 아동들이 창의 활동을 경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활동을 모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2005년 설립된 CJ나눔재단은 아동이 문화체험과 교육을 통해 창의력, 융복합적 사고능력, 인성 등을 키울 수 있는 지원사업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지난 16년간 전국 4,600여 개 공부방을 중심으로 160만명 이상의 아동과 청소년을 후원해왔다. 지난해부터는 비대면 상황에 맞춰 문화창의 교육지원 프로그램과 청소년 문화 동아리 등 다양한 언택트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해 나가고 있다.

다음
다음 글이 없습니다.
이전
이전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