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CJ프레시웨이, AEO 수입ㆍ수출 부문서 AA등급 인증

2020.05.08

동종업계 첫 취득... 신속 통관 등 각종 혜택 기대

CJ프레시웨이가 관세청으로부터 취득한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 증서

▲ CJ프레시웨이가 관세청으로부터 취득한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 증서 

CJ프레시웨이(대표이사 문종석)가 최근 관세청(청장 노석환)이 주관하는 수출입안전관리우수업체(이하 AEO, Authorized Economic Operator) 인증에서 수입 · 수출 부문 AA등급을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식품ㆍ유통업계를 통틀어 AA등급을 취득한 기업은 CJ프레시웨이가 최초다.

AEO란 관세청이 세계관세기구(WCO, World Customs Organization)의 수출입 공급망 안전관리 기준에 따라 △법규준수 △내부통제시스템 △재무건전성 △안전관리기준 분야에서 적정성 여부를 심사하여 공인한 업체를 뜻한다. AEO 공인을 받은 기업에는 등급이 부여되며, A, AA, AAA 총 3개의 등급으로 나뉜다.

CJ프레시웨이는 올해 AEO 공인심사에서 수입, 수출업체 2개 부문에서 수출입 안전관리 수준을 높게 평가받아 이전보다 상향된 AA등급으로 AEO 인증을 받게 됐다.

이번 인증으로 CJ프레시웨이는 오는 2025년까지 화물검사비율 축소, 신속통관 등 수출입 과정에서 다양한 행정 혜택을 받게 된다.

CJ프레시웨이는 지난 2012년 동종업계 최초로 A등급을 취득했으며 인증 기간 만료에 따라 2015년에 재인증을 받은 바 있다. 통상 AEO 인증은 재인증 절차를 걸쳐 5년마다 갱신된다.

윤태혁 CJ프레시웨이 SCM담당 상무는 “이번 인증 상향으로 CJ프레시웨이의 우수한 수출입 관리체계를 다시 한번 입증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꾸준한 노력을 통해 AEO등급 추가 상향은 물론, 글로벌 사업역량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