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CJ NOW | CJ그룹


뉴스

[tvN] <식샤를 합시다> 이수경-윤두준, ‘연상연하 케미’ 기대!

2013.11.26

<식샤를 합시다>  이수경-윤두준, ‘연상연하 케미’ 기대!실제 7살 차이, 극중 4살 차이 연기. 이수경 “윤두준, 나이에 비해 성숙, 자상해”윤두준 “누나 덕분에 재미있게 촬영 중”tvN 1인가구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 28일(목) 밤 11시 첫 방송 tvN 식샤를 합시다_이수경 윤두준

tvN <식샤를 합시다> 의 ‘먹방 커플’ 이수경과 윤두준의 연상연하 케미를 보여주는 사진이 공개됐다. 스틸 사진 속 나란히 위치한 이수경과 윤두준의 모습이 잘 어울리는 한 쌍의 커플을 기대하게 만들고 있는 것.

<식샤를 합시다> 는 ‘1인 가구’로 살아가는 주인공들의 리얼한 일상과 로맨스를 그려낼 드라마. 특히 같은 오피스텔의 이웃으로 살고 있는 이수경(이수경 역)과 윤두준(구대영 역)이 케미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두 사람은 실제로는 7살 차이가 나지만 극중에서는 4살 차이가 나는 역할을 소화하며, ‘연상연하 케미’를 보여줄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에서 이수경과 윤두준은 같은 방향을 응시하는가 하면, 나란히 서서 활짝 웃고 있는 모습을 보여주며 잘 어울리는 한 쌍의 커플다운 모습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나이차를 짐작할 수 없게 하는 이수경의 동안 외모와 남자답고 듬직한 윤두준의 비주얼이 사진만으로도 ‘연상연하 케미’를 기대하게 만드는 것.

극중 이수경은 이웃의 일에는 관심이 별로 없는 1인 가구로, 백수 같은 차림새에 늘 여자들과 통화를 하며 거짓말을 입에 달고 사는 윤두준을 수상하게 여긴다. 남을 쉽게 믿지 않는 이수경과 달리, 윤두준은 세상 모든 사람들과 친해지는 게 목표일 정도로 엄청난 친화력을 자랑하는 ‘능글남’으로, 이웃인 이수경에게도 별다른 감정이 없다. 때문에 정반대의 성격을 가진 이수경과 윤두준은 작은 일에도 사사건건 부딪히며 티격태격하는 모습이 그려질 예정으로, 과연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변화할 지 지켜보는 재미가 쏠쏠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식샤를 합시다> 를 연출하는 CJ E&M의 박준화 PD는 “드라마 초반에, 이수경과 윤두준은 쓰레기 분리수거, 복도 청소 등의 문제를 두고 티격태격하는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라며, “사교성 좋은 윤두준이 이수경을 ‘누나’라고 부르며 스스럼 없이 대하고, 이수경 역시 음식에 대해 남다른 애정을 가지고 있는 미식가 윤두준에게 관심을 갖게 되며, 두 사람의 관계에서 일어나는 변화들이 재미를 선사할 것”이라고 귀띔했다.

이수경은 <식샤를 합시다> 제작발표회에서 “윤두준은 자상하고 나이에 비해 성숙하다. 바쁜 스케줄을 소화하면서도 항상 현장에서 내색하지 않고 챙겨준다. 좋은 파트너를 만난 것 같다”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윤두준 역시 “너무 잘 챙겨주셔서 감사하다. 누나 덕분에 재미있게 촬영하고 있다”라며 이심전심으로 상대방에게 감사를 전해, 벌써부터 드라마 속 이수경-윤두준의 ‘연상연하 케미’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식샤를 합시다> 는 주인공인 ‘이수경(이수경 분)’을 중심으로 그녀의 이웃과 직장 동료 등 ‘1인 가구’의 리얼한 일상과 로맨스를 다룬 드라마. 예능 프로그램에서 혼자 사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뤄 화제가 된 적이 있으나, 본격적으로 1인 가구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는 <식샤를 합시다> 가 처음이 될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제작진은 <식샤를 합시다> 를 통해 1인 가구의 ‘먹방 라이프’를 리얼하게 그릴 것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혼자 살던 사람들이 함께 식사를 하며 관계를 맺기 시작하면서 생기는 에피소드들이 흥미진진하게 펼쳐질 예정이다. 28일(목) 밤 11시 첫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