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온스타일] <도전!수퍼모델코리아 3> 최종 우승자 최소라에 상금 1억 전달!

2012.11.20
공유하기

스타일채널 온스타일이 20일(화) 오전 상암동 CJ E&M센터에서 [도전수퍼모델코리아3]의 최종 우승자 ‘최소라’에게 상금 1억원을 전달했다.

.

치열한 경쟁 끝에 시즌3 최종 우승의 영광을 안은 최소라는 도전중반 이후 찾아온 극심한 슬럼프를 극복하고 뛰어난 기량을 발휘해 파이널 미션에서 수준급 워킹과 화보를 선보이며 눈길을 끌었다. 심사위원들은 “매력적인 아시안 뷰티, 타고난 신체조건, 모델에 대한 열정과 끼 모든 것이 완벽한 모델”이라는 극찬을 아끼지 않으며 “우리나라뿐 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크게 성장할 수 있는 가능성이 있는 모델”이라는 호평 속에 최소라를 최종 우승자로 선정했다.

.

최소라는 제주도 첫 미션부터 현장 스태프에게 극찬을 받으며 우승을 차지, 강력한 우승후보자로 시청자의 눈도장을 확실히 찍은 도전자. 올해 21세로, 동덕여자대학교 모델학과에 재학중인 최소라는 179cm의 큰 키에, 긴 팔과 다리, 동양적인 매력을 고스란히 지닌 매력적인 외모로 심사위원들의 주목을 받기도 했다. 지나치게 밝고 솔직한 성격 탓에 도전자들과 마찰을 빚으며 중반 이후 극심한 슬럼프에 빠지기도 했지만, 특유의 긍정적인 마인드로 극복하고 다시금 실력을 발휘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

최소라는 우승 이후, 국내 디자이너들의 러브콜을 받으며 10개 이상의 서울컬렉션 쇼에 참여한 것은 물론, 패션 매거진 화보와 광고촬영 등으로 눈코 뜰새 없이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고.

.

글로벌 패션매거진 ‘W KOREA’의 커버모델과 세계적인 톱 모델 에이전시와의 전속 계약 기회를 부상으로 받은 데 이어, 상금 1억원을 받은 최소라는 “[도수코3] 도전으로 인해 정말 많은 것을 배웠다. 이 경험이 앞으로의 모델생활에 도움이 될 거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상금 전액은 지금까지 키워주시느라 고생하신 부모님께 드릴 생각이다. 앞으로 더 큰 세계무대에서 활약하는 모습을 보여드릴 테니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

지난 10월 20일(토) 최종회를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린 온스타일의 [도전수퍼모델코리아3]는 최고를 향한 모델 지망생들의 치열한 경쟁을 담은 미국의 인기 서바이벌 리얼리티 [도전! 수퍼모델(원제 : Ameicas Next Top Model)]의 오리지널 한국버전. 2010년 9월 선보인 첫 시즌과 2011년 시즌2 모두 높은 인기를 누렸으며, 시즌3 역시 20~30대 여성 시청층의 뜨거운 관심 속에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높은 호응을 얻었다. 특히 시즌3에서는 상상을 초월하는 초대형 스케일의 미션과 촬영 규모, 더욱 수준 높은 화보까지 ‘글로벌 모델 서바이벌 리얼리티’다운 재미와 볼거리로 여성시청자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성공적으로 종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