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국제시장> 600만 관객 돌파! 새해 첫날 75만 관객 동원! 역대 최다 기록!

2015.01.02
공유하기

국제시장 600만 관객 돌파 새해 첫날 75만 관객 동원! 역대 최다 기록!
국제시장
역대 1월 1일 스코어

<국제시장>이 개봉 16일째를 맞은 2015년 1월 1일 600만 관객을 돌파했다. <국제시장>의 600만 돌파속도는 2013년 겨울 극장가에서 흥행 신드롬을 일으킨 <7번방의 선물>(누적 12,811,2123명)보다 3일 빠른 기록이다.

보름 동안 박스오피스 정상을 굳건히 지켜내고 있는 <국제시장>은 새해 첫날 하루 동안 무려 751,253명을 동원했다. 이는 지난 2014년 1월 1일 <변호인>이 동원한 672,682명을 훌쩍 넘어선 역대 최다 관객수다.

<국제시장>은 개봉 2주차 주말(27일, 28일) 양일 동안 1,092,023명을 동원하며 897,133명을 불러모은 개봉 주말(21일, 22일)보다 관객수가 약 22 늘어났고, 3주차 월요일(282,232명)에는 2주차 월요일(204,535명)보다 무려 38나 오른 스코어를 기록했다. 특히 연말연시를 맞아 더욱 압도적인 관객 동원력을 과시하고 있는 <국제시장>은 이번 주말 무난히 700만 관객을 돌파할 것으로 기대된다.

하고 싶은 것, 되고 싶은 것도 많았지만 평생 단 한번도 자신을 위해 살아본 적 없는 ‘덕수’, ‘괜찮다’ 웃어 보이고 ‘다행이다’ 눈물 훔치며 힘들었던 그때 그 시절, 오직 가족을 위해 굳세게 살아온 우리들의 아버지 이야기를 그려낸 <국제시장>은 황정민, 김윤진, 오달수 등 대한민국 대표 연기파 배우들의 열연과 웃음과 감동이 완벽하게 조화를 이룬 스토리, 대한민국 현대사를 생생하게 재현해낸 풍성한 볼거리로 10대 청소년부터 중장년층까지 전 세대 관객들의 고른 지지를 받으며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