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tvN] 이상민, 더 지니어스 등극!

2014.02.24
공유하기

‘게임의 신’ 이상민 ‘더 지니어스’ 등극!더 지니어스2 방송 캡쳐화면

이상민이 ‘더 지니어스2’ 최종 우승을 차지, 상금 6천 2백만원의 주인공이 됐다!

지난 22일(토) 밤 10시 50분에 방송된 tvN 반전 리얼리티 쇼 ‘더 지니어스 시즌2: 룰 브레이커’(이하 더 지니어스2) 결승전에서 이상민이 승부사 임요환과 고난도 심리 두뇌게임을 벌인 끝에 최종 우승자 자리에 오르는 영예를 안았다.

이날 결승전에서는 메인매치 9회 우승을 자랑하며 ‘더 지니어스’ 사상 최강의 플레이어라 불렸던 이상민과 전패생존으로 1대 1 승부에서 특히 강한 모습을 보였던 임요환이 끝까지 결과를 예측할 수 없는 팽팽한 대결을 펼쳤다. 스케줄 때문에 아쉽게 불참한 재경(레인보우)을 제외한 총 10명의 탈락자가 결승전 응원을 위해 오랜만에 한자리에 모여 반가움을 더한 가운데, 각자 자신이 응원하는 플레이어에게 게임을 유리하게 풀어갈 수 있는 아이템을 선물해 승부를 더욱 흥미진진하게 만들었다.

이상민은 첫 번째 게임 ‘인디언 홀덤’에서 임요환의 전략적인 플레이와 흔들림 없는 눈빛에 집중력을 잃고 패배해 불안한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두 번째 게임 ‘진실 탐지기’에서 임요환이 다음 수를 예측할 수 없는 질문으로 패스워드를 알아내려 했던 것과 달리 침착하게 경우의 수를 반씩 줄이는 질문으로 번호를 맞혀 우승을 차지, 승부를 다시 원점으로 돌려놓았다. 마지막 게임 ‘콰트로’에서는 특유의 촉을 발휘하여 숫자와 색이 모두 다른 네 장의 카드 조합인 콰트로를 완성해 최종 우승을 거머쥐었다. 임요환은 콰트로를 완성하지 못해 아쉽게 패했다.

이상민은 함께 경쟁했던 다른 출연자들의 축하 속에 눈시울을 붉히며 우승의 감격을 만끽했다. 이상민은 “꿈만 같다. 정말 똑똑한 다른 플레이어들과 경쟁 끝에 최종 우승자가 됐다는 것이 믿어지지 않는다. 평생 잊지 못할 하루가 될 것 같다”는 소감을 남겼다.

이상민의 최종 우승을 끝으로 ‘더 지니어스’를 향한 12주에 걸친 대장정이 마무리됐다. ‘더 지니어스2’는 매회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출연진간 연맹, 심장 쫄깃한 배신과 반전의 드라마, 예측불허의 결말을 선사하며 초특급 심리예능으로 자리매김 했다. 화려한 출연진 라인업과 라이벌구도, 새롭게 선보인 고난도 두뇌게임과 불멸의 징표, 다양한 변수와 반전, 치열한 수 싸움과 합종연횡이 잘 어우러져 한층 강력한 재미를 안겨줬다. 특히 출연진들이 완벽하게 게임에 집중할 수 있도록 상황을 조성해 예능인의 꾸며진 모습이 아니라 인간 본연의 솔직한 모습을 고스란히 녹여내며 참신한 즐거움을 선사한 점은 리얼 버라이어티 장르에 새로운 분야를 개척했다는 평이다.

방송 내내 각종 포털 사이트 메인과 실급검을 장식하고, 명승부를 복기하는 글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들을 뜨겁게 달구는 등 전편을 능가하는 속편으로 주목 받았기도 했다. 또 독창적인 기획력과 높은 완성도에 힘입어 포맷 프로그램의 본고장으로 불리는 네덜란드에 포맷 판매라는 쾌거를 이뤘다.

한편 ‘더 지니어스2’ 마지막회는 20~40대 남녀 타깃에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하고 가구 최고 시청률 2.6 %를 기록하는 등 유종의 미를 거뒀다. (닐슨코리아/케이블 가입가구 기준)

시청자들은 “이상민 드디어 우승하는구나! 시즌1때부터 바랐던 우승이니만큼 기쁨도 더 클 것 같다”, “임요환은 역시 만만치 않은 상대였다. 카드게임 전략 대단했다”, “12주 동안 ‘더 지니어스2’ 보는 재미에 살았는데 마지막이라니 아쉽다. 제작진 수고 많았다”, “다른 12명의 플레이어들도 모두 승리자다”, “’더 지니어스2’ 통해 경쟁사회의 다양한 면을 볼 수 있어서 좋았다. 의미 있는 프로그램이었다”, “네덜란드에 포맷 수출하다니 멋지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관련 소식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