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CJ NOW | CJ그룹


뉴스

[tvN] <로필 3> 방송 2주만에 여심 제대로 불 지폈다!

2014.01.22

tvN <로필3> 월화드라마 경쟁 속 공감 로맨스로 성공 안착! 김소연,성준

tvN <로맨스가 필요해3>가 다양한 장르의 작품들로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한 월화드라마 경쟁 속에서 ‘공감 로맨스 드라마’로 자리매김하며 방송 2주 만에 여심을 제대로 사로잡았다.

지난 21일(화) 밤 9시 40분에 방송된 <로필3> 4화가 10대부터 30대 여성 시청자 층에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하며 고루 사랑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특히 여자 20대 시청층에게는 평균 1.4% , 최고 1.7% 를 기록하였고, 온라인 반응을 살펴보면 방송 전후로 주요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랭크되는 등 뜨거운 관심을 제대로 입증한 것.

이 날 방송에서는 겨울 바다 키스를 선보여 로맨스를 자극했던 김소연(신주연 역)과 성준(주완 역)의 밀당 로맨스와 한집살이까지 긴장감 넘치는 전개가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첫 키스 이후 "다시 기다리는 전화가 생겼다"며 성준의 연락만을 초조하게 기다리며 새로운 연애에 설레는 김소연의 모습이 시청자들의 무한 공감을 자아냈다.

방송 중반까지 김소연은 ‘고구마’ 주완과 천재작곡가 앨런이 동일인물임을 몰라 오해를 낳기도 했지만, 결국 방송 말미에는 성준의 정체가 모두 밝혀져 앞으로의 이야기를 더욱 궁금하게 만들었다. 성준은 김소연의 집으로 찾아와 “안녕 싱싱, 이제 우리 행복하게 살자”라고 말하며 본격적인 한집살이의 시작을 알리면서 로맨스 자극에 제대로 불 지핀 것.

이 밖에도, 김소연은 왕지원(오세령 역)과 업무적 파트너로 함께 일을 시작하며 긴장감을 더했다. 또한, 남궁민(강태윤 역)과 왕지원이 과거 연인이었던 것으로 밝혀지면서 이들의 러브라인에도 함께 귀추가 주목되고 있는 상황이다.

뿐만 아니라, 이 날 방송에서는 성준의 과거 일기를 통해 <로맨스가 필요해2012> 주열매(정유미 분)-윤석현(이진욱 분) 커플이 살짝 언급되는 깨알 연출로 로필폐인들의 반가움까지 더했다는 평이다.

방송 이후 누리꾼들은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너무 달달하고 설레여요”, “다음주까지 또 어떻게 기다리나요”, “대사 하나하나에 공감 200점씩”, “드디어 시작된 한집 살이에 저까지 두근거립니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내주고 있다.

한편, 방송 2주 만에 여심을 제대로 사로잡으며 ‘공감 로맨스 드라마’로 자리매김한 tvN <로필3>는 오는 25일(토) 오후 1시부터 3~4화가 연속 방송될 예정이다.

tvN 월화드라마 <로맨스가 필요해3>(연출 장영우, 극본 정현정)는 여자라면 누구나 공감할만한 리얼하면서도 솔직한 연애 이야기와 극 주인공들의 섬세한 감정묘사, 감각적인 영상미로 대한민국을 로필앓이로 빠트린<로맨스가 필요해>의 3번째 시즌. 한층 더 리얼해진 로맨스와 홈쇼핑 회사를 배경으로 한 대한민국 알파걸들의 치열한 경쟁과 우정을 그리며 눈길을 끌고 있다. 매주 월, 화 밤 9시 40분 tvN 방송.